양화진 책방 게시판
작성자 홍성사
작성일 2015-10-05 (월) 15:45
홈페이지 http://hongsungsa.com
ㆍ조회: 2451      
IP: 175.xxx.62
  • 싸이월드
  • 네이버
  • 구글
  • 미투데이
  • 페이스북
  • 트위터
[홍모양 이벤트] '동화의 숲에서 절대자를 만나다'

<홍>성사 책읽기 <모>임 in <양>화진 책방




홍모양은 홍성사 신간 도서를 지원 받을 수 있는 독서문화장려 프로젝트입니다. 




10월 8일 목요일 67번째 모임을 갖습니다. 이벤트 시간 내에 오실 수 있는 분은 누구나 참석하실 수 있으며 30분 이상 책을 읽고 간단한 서평을 써주시면 책을 선물로 드립니다. 









   ㅇ 모임 도서 

        - '동화의 숲에서 절대자를 만나다' 

 

   ㅇ 일시 및 장소 

        - 10.8(목) 오전 11시~오후 7시, 양화진책방 


  

   ㅇ  참여 방법 

        - 상기 일자에 책방을 방문하여 책방 직원으로부터 받은 미션을 수행한다. 


(미션 질문: <동화의 숲에서 절대자를 만나다>가 출간되기 이전에 홍성사에서 출간한 '미야타 미츠오'의 책 제목을 무엇일까요? 



     - 30분 이상 책을 읽은뒤, 참여자의 SNS을 통해 책에 대한 감상문(100자 이상)을 작성한다. 

     - 책방 직원에게 업무보고(감상문 제출)후 퇴근시간을 기록한다. 


     - 30분간의 행복한 노동을 잊고 자유롭게 퇴근한다. 


  

ㅇ 도서 소개 



힘없다 + 모자라다 + 온갖 역경을 만난다
동화 속 존재들은 하나같이 그러합니다



이 땅의 모든 ‘연약한 존재’들이 읽어야 할 ‘인생’과 ‘신앙’ 길잡이!




그림 형제 동화, 안데르센 동화에서 미하엘 엔데의 《모모》까지…

헨젤과 그레텔을 잡아먹으려 한 마녀의 정체는 무엇일까? 벌거벗은 임금님을 통해 알게 된 ‘진실’은 무엇일까? 모모가 발견한 ‘시간’의 의미는 무엇일까? ‘죽음’을 이기는 위대한 힘은 무엇일까? 대수롭지 않게 대해 왔던 이야기들 속에서 갖가지 질문이 흘러나온다. 동화 속에 이토록 진지한 삶의 철학이 담겨 있었는지 새삼 경이롭다. 익숙한 동화들이 낯설고 새롭게 느껴지기까지 한다. 이 책은 말한다. 동화는 인간의 본질을 가장 투명하게 비추어 주는 장르라고. 인생과 신앙의 견고한 축이 되어 주는 견고한 삶의 지표라고. 이 책에는 인간에게서 비롯되는 존재론적 질문과 그에 대한 ‘신앙적’ 해석이 담겨 있다. 마치 신비롭고 고요한 숲 속을 산책하는 듯 통찰력 있는 해석으로 동화 속의 숨은 의미를 차근히 짚어 보는 동안 그저 재미로만 읽어 왔던 동화 속의 심오한 비밀을 발견하게 될 것이다. 이제 깊고 넓은 ‘동화’(메르헨, Marchen)의 숲으로 함께 들어가 보자.


‘존재론적’ 질문에 대한 ‘신앙적’ 답변



“동화는 인간이 그 삶(생명)을 선물로 받는 것,즉 자기 자신이 창조자가 아니라는 사실을 가르칩니다.“





나는 어디에서 와서 어디로 가는가. 나는 누구이며 왜 사는가. 일생 동안 한 번쯤은 자문해 볼 법한 질문들이다. 존재의 근원과 죽음 이후의 세계에 대한 의문은 인류가 시작된 이래로 계속되어 왔다. 종교는 이성과 지식으로도 해결할 수 없는 그 질문에 답을 제시한다. 바로 ‘절대자’라는 존재를 통해서다. 사람들은 절대자라 이름 하는 존재를 통해 삶의 의미를 찾고 죽음을 극복한다. 수많은 종교 중 기독교가 신앙하는 절대자는 곧 ‘하나님’이다. 저자 미야타 미츠오는 절대자 하나님의 존재가 투영된 ‘동화’를 통해 존재론적 질문에 대한 신앙적 답을 제시한다. 정처 없이 방황하는 여행자처럼 저마다의 인생길을 걸어가는 ‘길 위의 존재’들이 동화 속에서 절대자의 ‘빛’을 발견할 수 있도록 친절히 안내한다. 여섯 갈래의 동화의 숲길에서 절대자의 존재와 구원의 메시지를 탐색해 가는 이 책을 통해 본질적이고 근원적인 문제를 다루는 ‘동화’의 매력을 한껏 발견할 수 있을 것이다.



동화의 숲에서 ‘신앙의 암호’ 찾기
“동화는 단 하나의 명료한 메시지를 던집니다. 신뢰하라, 희망을 잃지 말라는 것입니다.





그렇다면 동화란 과연 무엇일까. 단지 어린이가 읽는 이야기일 뿐일까. 동화는 모든 이야기의 원형이며, 지혜와 교훈이 집약되어 있는 보석 같은 장르다. 종교학자 엘리아데는 “동화란 진정한 성인이 되기 위해 거쳐야 하는 통과의례 체험을 판타지 형태로 옮겨 놓은 것”이라고 말했다. 어리석고 보잘것없는 존재가 어엿한 성인으로 성장하기까지 일련의 과정을 이야기로 담아내는 것이다. 동화 속 ‘못난’ 주인공들은 ‘자기 구원’을 할 수 없는 불완전한 존재이기에 전적으로 타인의 도움을 얻는다. 그들은 극적으로 ‘절대적 존재’에 의해 ‘구원’을 받으며, 그로 인해 한 뼘 더 성장하고 새로운 국면으로 나아간다.
이와 같은 판타지는 하나님과 인간 사이에서 이루어지는 현실을 반영한 것에 다름 아니다. 동화를 읽는 가운데 독자는 연약하고 모자라며 온갖 역경 가운데 처한 동화 속 주인공에게 자신을 이입함으로써 난관을 헤쳐 가는 법을 배워 가는 한편 ‘절대자’의 도움 없이는 홀로 설 수 없는 자신의 연약함과 불완전함을 돌아보고 인정하게 된다. 그런 의미에서 동화는 ‘자기 성찰’의 도구다. 이 책에서 소개하는 동화들(그림 형제의 <헨젤과 그레텔> <생명의 물>, 안데르센의 <벌거벗은 임금님>, 미하엘 엔데의 《모모》, 그림 형제의 <대부가 된 죽음의 신>)을 통해 삶과 죽음, 인간의 욕망과 슬픔, 시간에 대한 통찰을 얻게 될 것이다. 절대자 앞에 비추인 인간의 실존을 마주하며 그 속에 숨어 있는 ‘신앙의 암호’를 찾아보라.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62 조준모와 Vian의 책방 콘서트 홍성사 2016-01-19 1899
261 【2016.1월 출판기념회】 '황하의 물결’ 홍성사 2016-01-06 2477
260 【2016.1월 죽치고독서】 '80년 7만리’ 홍성사 2016-01-06 1760
259 【12월 출판기념회】 '답없는 너에게’ 홍성사 2015-12-08 2538
258 【양화진책방 문화이벤트】 '숲속의 예배당’ 홍성사 2015-12-07 1961
257 【12월 죽치고독서】 '야훼의밤’ 홍성사 2015-12-07 1796
256 【11월 출판기념회】 '철학과 신학의 몽타주’ 홍성사 2015-11-19 2360
255 [홍모양 이벤트] '컬러링성경' 홍성사 2015-11-16 2261
254 [ 죽치고 독서 11월 ] '데몬, 하와, 유다' 홍성사 2015-11-02 1939
253 【10월 출판기념회】 '닭장교회로부터 도망가라’ 홍성사 2015-10-21 2262
252 [홍모양 이벤트] '동화의 숲에서 절대자를 만나다' 홍성사 2015-10-05 2451
251 [ 죽치고 독서 10월 ] '희년, 한국사회, 하나님 나라' 홍성사 2015-10-02 1947
250 휴무안내 홍성사 2015-09-21 2003
249 【9월 출판기념회】 '비정한 도시' 홍성사 2015-09-21 1921
248 [ 죽치고 독서 9월 ] '임락경의 우리 영성가 이야기' 홍성사 2015-09-02 2208
247 【8월 출판기념회】 '오래된 소원'  홍성사 2015-08-17 3165
12345678910,,,19

 
 
(주)홍성사  대표이사 정애주  서울시 마포구 합정동 377-44 (서울시 마포구 양화진4길 3)  사업자등록번호 105-8`-27695  통신판매신고번호 2008-서울마포-0484  TEL.02-333-5161  FAX.02-333-5165
  3,YANGWHAJIN 4-GIL, HAPJEONG-DONG, MAPO-GU, SEOUL, KOREA.(POST CODE 121-885)  ⓒ2007, HONG SUNG SA, LTD.  HSBOOKS@HSBOOKS.COM
Powered by GPOOM yohan.net | V1:20070903 V2:20091208 V3:20111208 V4:201207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