밑줄긋기
작성자 오형탁
작성일 2012-10-24 (수) 09:54
ㆍ조회: 2191      
IP: 119.xxx.250
  • 싸이월드
  • 네이버
  • 구글
  • 미투데이
  • 페이스북
  • 트위터
<루이스와 톨킨> 관련 동영상
 
   
 
<루이스와 톨킨 / 콜린 듀리에즈 作 / 홍성사 刊 / 값 14,500원>
 
 
책소개
 
위대한 작품을 낳은, 전설적인 우정!
 
― 40여 년에 걸쳐 나눈 그들의 우정과 비전을 세심하게 추적
 
― 《반지의 제왕》은 루이스의 영향을 힘입어 세상에 나왔다
 
― 루이스의 회심에는 톨킨이 결정적인 영향을 끼쳤다
 
옥스퍼드 대학의 영문학 교수들이었던 J. R. R. 톨킨과 C. S. 루이스는 ‘가운데땅’(《반지의 제왕》)과 ‘나니아 나라’(《나니아 연대기》)를 창조한 문학계의 수퍼스타로 전 세계에서 명성을 떨치고 있다. 그러나 독자와 팬들 중에서 이 두 옥스퍼드 교수의 중요하고 복잡한 우정에 대해 아는 사람은 많지 않다.
 
톨킨의 신앙은 루이스에게 근본적이고 중요한 영향을 끼쳤다. 무신론자였던 루이스가 하나님을 찾도록 도왔던 것이다. 톨킨은 복음서의 이야기들에는 상상력과 지성을 모두 동원해서 반응해야 한다는 데 초점을 맞춰 전력을 다해 루이스를 설득했다. 루이스는 이를 받아들였고, 특유의 문체와 이야기 구사력으로 점차 기독교 사상가요 작가로서 독보적인 명성을 얻기 시작했다.
 
루이스는 톨킨에게 어떤 의미였을까? 톨킨은 루이스가 죽은 지 2년 후에 쓴 편지에서 이 질문에 답했다. “나는 그에게 갚을 길 없는 큰 빚을 졌습니다. 그것은 흔히 말하는 ‘영향’이 아니라 ‘아낌없는 격려’였습니다. 오랫동안 그는 나의 유일한 청중이었지요. 내 ‘글’이 개인적 취미 이상의 작품이 될 수 있다고 생각하게 된 것은 오로지 루이스 덕분이었습니다. 그의 끊임없는 관심과 다음 이야기를 들려달라는 재촉이 없었더라면, 나는 결코 《반지의 제왕》을 끝마치지 못했을 것입니다…….”
 
톨킨의 고백처럼, 루이스의 끈질긴 격려가 없었다면 《반지의 제왕》은 완성되지 못했을 것이다. 마찬가지로, 1926년에 두 사람이 만난 후, 루이스의 모든 픽션에는 톨킨에게서 받은 영향이 생생하게 드러나 있으며 톨킨이 아니었다면 《순전한 기독교》와 《나니아 연대기》를 쓴 ‘그리스도인’ 루이스는 없었을 것이다. 두 사람 모두 옥스퍼드 문학친구들 모임인 ‘잉클링즈’(Inklings)의 중심인물이었고, 그들의 깊이 있는 문학적 교우관계는 윌리엄 워즈워스와 새뮤얼 테일러 콜리지, 윌리엄 카우퍼와 존 뉴턴, 그리고 G. K. 체스터턴과 힐레어 벨록의 그것에 비할 만하다.
 
물론 이 책은 그들의 삶을 따라가면서 1963년 루이스가 죽을 때까지 이어진 그들의 복잡한 우정을 펼쳐 보인다. 기질이나 신앙적 강조점, 이야기를 풀어 나가는 스타일 면에서는 많이 달랐지만, 그들을 묶어 준 공통점은 그보다 훨씬 컸으며, 그들이 공유했던 비전은 전 세계 수백만의 독자들에게 지금도 감동을 안기고 있다.  
 
 
 
 
 

 
우리나라에는 <반지의 제왕>을 쓴 'J.R.R. 톨킨'이 더 많이 알려져 있지만, 사실 영미권에선 어린이들의 필독서로 불리는 <나니아 연대기> 때문인지 'C.S. 루이스'가 더 많이 거론되는 작가 입니다. 그리고 '루이스'와 '톨킨' 이 둘의 우정을 그린 책이 바로... <루이스와 톨킨>입니다!

꽤 재미있는 책인데, 많이 알려지지 않은 것 같아 아쉽습니다. EBS 다큐 지식채널 제작한 재미있는 영상이 있어 링크주소를 올립니다. 평소 루이스에 관심있는 분 뿐만 아니라, <반지의 제왕>에 관심있는 분들 모두에게 좋은 자료가 될 듯 합니다

 
 
(1) 첫번째 영상
http://home.ebs.co.kr/reViewLink.jsp?command=vod&client_id=jisike&menu_seq=1&enc_seq=1177682
 
(2) 두번째 영상
http://home.ebs.co.kr/reViewLink.jsp?command=vod&client_id=jisike&menu_seq=1&enc_seq=1177683
 
(3) 세번째 영상
http://home.ebs.co.kr/reViewLink.jsp?command=vod&client_id=jisike&menu_seq=1&enc_seq=1177888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74 진짜로 내가 하나님이라면 좋겠다 이태용 2016-08-13 1038
173 사람이 여물어 교회가 꽃피다 이태용 2016-02-29 1173
172 로마서 1장의 결론 일영 2015-05-15 1974
171 사랑의 힘, 사랑의 방법 _<이재철 목사의 로마서 1>에서 김기민 2015-05-06 1599
170 하나님이 우리를 꾸짖고 책망하신 적은 자주 있었지만, 김기민 2014-05-22 1672
169 렘브란트의 하나님 이벤트 당첨자 국효숙 2014-03-11 1563
168 [밑줄긋기 응모] 렘브란트의 하나님 응모합니다~ 조주영 2014-02-28 1623
167 [밑줄 긋기 응모] 렘브란트의 하나님 박세정 2014-02-28 1603
166 [밑줄긋기] 렘브란트의 하나님과, 나의 하나님. 송민영 2014-02-27 1604
165 렘브란트의 하나님 출판기념 이벤트 국효숙 2014-02-10 1556
164 이재철 목사가 환우들께 전하는 위로와 치유의 메시지 김기민 2013-08-22 4376
163 레프트 비하인드 이태용 2013-05-30 1728
162 절기에 따른 이재철 목사의 메시지 모음 김기민 2013-03-11 2780
161 [왜 나는 예수를 믿는가]를 읽으며... 일영 2013-02-11 2045
160 지성과 영성의 만남 후기 강미순 2013-01-02 1889
159 <루이스와 톨킨> 관련 동영상 오형탁 2012-10-24 2191
12345678910,,,11

 
 
(주)홍성사  대표이사 정애주  서울시 마포구 합정동 377-44 (서울시 마포구 양화진4길 3)  사업자등록번호 105-8`-27695  통신판매신고번호 2008-서울마포-0484  TEL.02-333-5161  FAX.02-333-5165
  3,YANGWHAJIN 4-GIL, HAPJEONG-DONG, MAPO-GU, SEOUL, KOREA.(POST CODE 121-885)  ⓒ2007, HONG SUNG SA, LTD.  HSBOOKS@HSBOOKS.COM
Powered by GPOOM yohan.net | V1:20070903 V2:20091208 V3:20111208 V4:201207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