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글와글 게시판
작성자 편집팀
작성일 2015-04-13 (월) 17:07
ㆍ조회: 1964      
IP: 119.xxx.250
  • 싸이월드
  • 네이버
  • 구글
  • 미투데이
  • 페이스북
  • 트위터
'그는 진한 흔적으로 남아 있다' 남편이 떠난 자리에 꽃핀 시




<그를 두고 오는 길> 중앙일보 기사

'그는 진한 흔적으로 남아 있다' 남편이 떠난 자리에 꽃핀 시

시(詩)는 논리의 잣대 만으로는 이해하기 어렵다. 미처 머리로 납득하기 전에 터져 나오는 울음이거나 고통스러운 신음인 경우가 많다. 시인 고은은 수만 년 전 원시인의 주검과 함께 매장됐던 꽃의 화석에서 시를 발견한다고 했다.(산문집 『오늘도 걷는다』) 실재하던 인간의 부재로 인한 슬픔을 꽃으로 달래려는 마음이 바로 시인의 마음이라는 얘기다. 사랑하는 이의 무덤에 무심코 꽃을 던진 원시인은 자신도 모르게 시인이었던 셈이다.

평생 시와는 상관없는 삶을 살아온 정국인(54)씨가 난생 처음 펴낸 시집 『그를 두고 오는 길』 역시 그런 시의 부류에 속한다.

책의 앞날개, 뒷부분 ‘지은이의 말’에 따르면 정씨는 평범한 가정주부였다. 대학 졸업 후 일본계 은행 서울지점에서 12년간 일했을 뿐이다. 아들이 군대에서 휴가를 나와 온 가족이 저녁식사를 함께 한 토요일 오후 정씨는 끔찍한 소식을 접한다. 복통을 호소한 남편이 검진 결과 현재 의술로 손 쓸 수 없는 말기 간암 판정을 받은 것이다. 2012년 가을의 일이다.

30년간 일간지 기자로 일하며 늘 활기차고 건강해 보였던 남편. 정씨는 한동안 ‘커다란 비눗방울에 갇힌 채 허공을 둥둥 떠다니는 느낌이었다’고 한다. 처음에는 투병 일지를 쓸 요량으로 각종 검사 결과, 의사 지시사항, 남편의 식사량 등을 적었다. 순간순간 감정이 북받쳐 올라 눈물과 함께 글로 풀려져 나왔다. 남편이 암 진단 후 1년을 다 채우지 못하고 355일 만에 세상을 떠난 다음에도 시는 써졌다. 울음이자 신음인 시, 기교 없이 소박해 더 진솔한 50여 시편들이다.

...


아래 주소를 클릭하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http://article.joins.com/news/article/article.asp?total_id=17564781&cloc=olink|article|default

중앙일보, 2015.4.11.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913 로마서 강해 책으로도 나왔습니까? [1] 신인철 2015-05-09 2003
912 일본 아베 총리에게: 성경이 말하는 진정한 사과에 대한 김구원저자의 글 관리자 2015-05-06 2641
911 주문서 작성좀 도와주세요! [2] 김종회 2015-05-05 2048
910 품절 책 언제 나오나요??? [1] 곽대영 2015-04-29 2009
909 영화처럼 달린다!…부자의 ‘희망 철인 3종’ 은총이 이야기! 편집팀 2015-04-25 2183
908 성숙자반 씨디 관련 [1] 김현석 2015-04-21 2141
907 '그는 진한 흔적으로 남아 있다' 남편이 떠난 자리에 꽃핀 시 편집팀 2015-04-13 1964
906 <기독신문>에 <냄새나는 예수>가 실렸네요,^^ [1] 관리자 2015-04-09 2748
905 남편 암투병 시로 쓴 '사부곡(思夫曲)'…정국인 씨 시집 출간 편집팀 2015-04-06 2318
904 루이스 [1] 박상현 2015-04-02 1907
903 추천도서-준비된 결혼, 준비된 배우자 홍성사 2015-04-01 2260
902 추천도서_아름다운 순례길을 떠나세요 홍성사 2015-03-06 1888
901 "아픈 이들과 함께 일어서기"_<디스그레이스, 디스를 벗다> 서평 편집팀 2015-03-04 1926
900 <이재철목사 로마서강해> USB메모리 드디어 출시!! [1] 관리자 2015-02-27 3800
899    Re.. <이재철목사 로마서강해> USB메모리 구입할수잇을까요? [1] 김도명 2016-03-04 1846
898 대만 '교원(시아오위엔)'출판사 <청년아 울더라도 뿌려야 한다>출간 관리자 2015-02-27 2192
12345678910,,,65

 
 
(주)홍성사  대표이사 정애주  서울시 마포구 합정동 377-44 (서울시 마포구 양화진4길 3)  사업자등록번호 105-8`-27695  통신판매신고번호 2008-서울마포-0484  TEL.02-333-5161  FAX.02-333-5165
  3,YANGWHAJIN 4-GIL, HAPJEONG-DONG, MAPO-GU, SEOUL, KOREA.(POST CODE 121-885)  ⓒ2007, HONG SUNG SA, LTD.  HSBOOKS@HSBOOKS.COM
Powered by GPOOM yohan.net | V1:20070903 V2:20091208 V3:20111208 V4:201207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