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글와글 게시판
작성자 홍성사
작성일 2014-10-22 (수) 15:38
홈페이지 http://hongsungsa.com
ㆍ조회: 2269      
IP: 175.xxx.228
  • 싸이월드
  • 네이버
  • 구글
  • 미투데이
  • 페이스북
  • 트위터
"예수쟁이 책쟁이 40년… 여기까지 온 것에 감사합니다"

-40주년 맞은 '홍성사' 정애주 대표
"신학 이론서는 출판 안 해… 삶 속에서 신앙 실천하는 건강한 책 발굴"


	홍성사 정애주 대표는 천생‘대한민국 아줌마’였다.
 홍성사 정애주 대표는 천생‘대한민국 아줌마’였다. 7일 그녀의 수다를 재밌게 듣느라 나이를 못 물어봤다. 그는 이날 오후 내내 전화를 받지 않았다. 문자를 보내자 그제야 전화가 왔다. “아유~ 죄송해요. 명함을 받아 놓고도 모르는 번호라고 안 받았네요.” /윤동진 기자
"전 원래 현모양처가 꿈이었던 사람이에요. 하지만 이 일도 하나님이 주신 소명이라 생각하고 힘닿는 한 열심히 할 뿐이지요."

지난 7일 오전 서울 마포구 양화진선교사 묘역 인근 홍성사 도서실에서 정애주(55) 대표는 웃으며 이렇게 말했다. 정 대표는 한국기독교선교백주년기념교회 이재철(65) 담임목사의 부인이다. 올해로 40주년을 맞은 홍성사 도서실엔 과연 사방 벽이 온통 그동안 발간한 책들로 가득했다. 정 대표가 홍성사를 맡은 것은 지난 1990년 2월.

크리스천 집안에서 태어나 이화여대 성악과와 대학원을 졸업하고 1983년 이 목사와 결혼한 정 대표는 그때까지는 세 아들의 엄마로 집안일만 했다. 무역업으로 시작해 출판사까지 일을 벌이며 "허랑방탕하게 살던" 청년 사업가 이재철을 위해 눈물의 기도를 올림으로써 '목사 이재철'로 거듭나게 한 주인공이 정 대표이다.

남편의 회심의 대가(?)는 컸다. 어느 날 신학대학원을 가겠다며 자신이 하던 사업을 아내에게 부탁한 것. 1990년 당시 10억원 빚과 함께. 한때 이청준의 '낮은 데로 임하소서' 등 소설과 앙드레 모루아의 '프랑스사' '영국사', 에리히 프롬의 '소유냐, 삶이냐', C 라이트 밀즈의 '사회학적 상상력', 갈브레이드의 '불확실성의 시대', 김현의 '현대 프랑스 문학을 찾아서' 등을 담은 '홍성신서'로 대학생 등 지식인 독자들에게 사랑받았던 출판사였다.

하지만 정 대표가 물려받을 때에는 집에 빨간 딱지가 붙었고, 돈 되는 책의 판권은 이미 다 넘어갔고, 도매상은 외면하고, 저자들은 연락이 뚝 끊긴 빈껍데기였다. 출간을 기다리는 원고라고는 신앙 수기(手記)들뿐이었다. 채권자를 찾아다니며 "꼭 갚겠다. 믿어달라"고 호소했다. 직원들에게도 "책임지겠다"고 했다. 뾰족한 수가 있어서는 아니었다. 그저 진심이 그랬다.

"처음엔 그저 직원들을 돕겠다는 생각뿐이었어요. 그런데 몇 달 지나다 보니 직원들이 저에게 원하는 것은 '사장'이더라고요. 그래서 생각을 가다듬었죠. 어떤 출판을 해야 할지." 결론은 "신학 이론서는 안 한다. 대신 신앙을 삶 속에서 실천하는 건강한 크리스천들의 이야기를 책으로 내자. 국내 필자를 발굴하자"는 것이었다. 쌓여 있는 수기를 들춰 읽기 시작했다. 읽어가는 페이지가 쌓여갈수록 감별 능력이 늘었다. 거짓말을 가려낼 수 있게 됐고, 글솜씨는 부족해도 감동적인 진짜 이야기들이 눈에 들어왔다. 그렇게 책을 다시 한두 권씩 냈고, 저자들이 다시 돌아오기 시작했다. 빚은 7년이 걸려 모두 갚았다. 직원들은 헌신적이었다. 그렇게 출간 종수(種數)가 늘어나면서 현재 '믿음의 글들'은 323종이 나왔다. 2012년엔 출판인들의 모임인 한국출판인회의가 선정한 '올해의 출판인'에 뽑히기도 했다. 주부에서 사장으로 변신한 지 22년 만이었다.

정 대표는 명함이 없다. 25년 전부터 지금까지 그렇다. 그는 "언제나 목사 마누라라고 생각했지. 제가 뭐라고 생각한 적은 없어요. 다만 25년 전 저를 도왔던 직원분들이 모두 정년퇴직까지 하실 수 있도록 망하지 않고 여기까지 온 것에 감사합니다."

홍성사는 40주년을 알리는 보도자료에 이렇게 적었다. "예수쟁이 책쟁이들이 가꿔가는 홍성사의 앞날을 지켜봐 달라." 기대된다.




[출처] 본 기사는 조선닷컴에서 작성된 기사 입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881 질문 [1] 박상현 2014-11-28 1779
880 [저자소식]션 "송일국, 어린이 재활건립 기부..진정한 슈퍼맨" 관리자 2014-11-17 2850
879 오디오 성숙자반 주문했는데... [1] 김정 2014-11-13 1979
878 성숙자 반 오디오가 품절이네요 [2] 김정 2014-11-10 2355
877 홍성사 40년 축복과 감사드립니다. [1] 이태용 2014-10-30 2011
876 40주년 기념 축하 행사...제안 2 [1] 장동수 2014-10-23 1945
875 "예수쟁이 책쟁이 40년… 여기까지 온 것에 감사합니다" 홍성사 2014-10-22 2269
874 [세상속으로] <베들레헴은 지금> 저자 양기선 [1] 홍성사 2014-10-22 2520
873 ‘살아 있는 책들’ 만들어 온 ‘그리스도인들’의 출판사 홍성사 2014-10-22 2758
872 무슬림들의 땅이 된 성지 베들레헴, 그곳에서의 6개월 홍성사 2014-10-22 2469
871 홍성사 40주년 기념 행사 [2]+1 장동수 2014-10-14 2146
870 '영원한 현역' 방지일 목사 103세로 소천 홍성사 2014-10-13 2459
869 창립 40주년 맞은 홍성사… 87년 이후 기독출판 사업에 전념 홍성사 2014-10-07 3751
868    Re..도교인의 자부심과 긍지 최보일 2014-10-10 2524
867 ‘살아 있는 책들’ 만들어 온 ‘그리스도인들’의 출판사 [1] 홍성사 2014-10-06 2107
866 [저자소식] 시골목사의 행복 비결…‘우리 함께 돌파리가 되자’ 홍성사 2014-10-06 2293
12345678910,,,65

 
 
(주)홍성사  대표이사 정애주  서울시 마포구 합정동 377-44 (서울시 마포구 양화진4길 3)  사업자등록번호 105-8`-27695  통신판매신고번호 2008-서울마포-0484  TEL.02-333-5161  FAX.02-333-5165
  3,YANGWHAJIN 4-GIL, HAPJEONG-DONG, MAPO-GU, SEOUL, KOREA.(POST CODE 121-885)  ⓒ2007, HONG SUNG SA, LTD.  HSBOOKS@HSBOOKS.COM
Powered by GPOOM yohan.net | V1:20070903 V2:20091208 V3:20111208 V4:201207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