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행일↑ | 발행일↓ | 믿음의글들↑ | 믿음의글들↓ | 가격↑ | 가격↓ | 면수↑ | 면수↓ | 품절 | 절판


36. 여자의 일생
엔도 슈사쿠 / 공문혜 | 1986년3월15일
품절
문학 > 소설 > 믿음의글들 35 | 6,000원 / 352면, A5신
기독교 탄압을 위해 온갖 방법이 동원되었던 막부시대말기. 고발, 5인조 상호감시, 답회, 사찰에 등록의무제 등으로 기독교 박멸이 한창이던 때에 키리시안(크리스챤) 청년을 사랑하게 된 한 여인의 일대기이다. 그녀는 매춘부로 일생을 마쳤다. 그러나 그녀가 온몸으로 지켰던 그 사랑이야말로 죽음으로 신앙을 지킨 순교자의 혼과 닿았으니…… 이 책을 읽는 이의 눈물이 그녀를 씻겨, 참 성녀(聖女)의 순결한 정신을 만나게 할 것이다.
37. 벌거벗은 임금님
백도기 | 1986년3월31일
절판
문학 > 소설 > 믿음의글들 34 | 3,000원 / 296면, A5신
한국 기독교 소설의 개척자이며 사실상의 완성자인 목사ㆍ소설가 백도기의 정예단편.백도기 목사는 그렇게 성공한 목사가 아니다. 아니 오히려 실패한 목사라는 평이 합당할 것이다. 목사로서의 그의 주된 관심이 교회의 건물에 있지 아니하고, 수(數)의 확장을 무시한 채 인간의 고통에 집중되는 한 그는 계속 실패한 목사로 남게 될 것이다.그에게는 한 사람 한 사람이 모두 교회이며 그리스도께서 친히 역사하시는 성전이다. 그렇기에 그리스도의 종이 되기로 결단한 그에게 한 인간의 고통을 외면할 용기가 있을 리 없다.어둠 속에 버려진 사람들의 고통 때문에 가슴..
38. 해령 상
미우라 아야꼬 / 김혜강 | 1986년10월2일
품절
문학 > 소설 > 믿음의글들 38 | 8,000원 / 396면, A5신
막부 말기, 쌀 수송 중 조난을 당해 망망한 태평양 가운데까지 밀려 표류하는 배. 일 년이 넘는 난파선 생활 속에서 살아남은 세 사람 앞에 북미대륙이 펼쳐지지만, 고난은 끝나지 않는다. 무정한 우연이 빚는 비극의 배후에 숨쉬고 있는 신의 섭리를 섬세한 필체로 그려 낸 미우라 아야꼬의 역사소설.
39. 해령 하
미우라 아야꼬 / 김혜강 | 1986년10월2일
품절
문학 > 소설 > 믿음의글들 39 | 8,000원 / 396면, A5신
막부 말기, 쌀 수송 중 조난을 당해 망망한 태평양 가운데까지 밀려 표류하는 배. 일 년이 넘는 난파선 생활 속에서 살아남은 세 사람 앞에 북미대륙이 펼쳐지지만, 고난은 끝나지 않는다. 무정한 우연이 빚는 비극의 배후에 숨쉬고 있는 신의 섭리를 섬세한 필체로 그려 낸 미우라 아야꼬의 역사소설.
40. 겸손의 송가
문흥수 | 1986년11월1일
품절
문학 > 비소설 > 믿음의글들 109 | 5,300원 / 316면, A5신
이 책의 저자는 1999년 2월 이종기 변호사 수임 비리 파문이 법조계를 뒤흔들었을 때, 사법부 수뇌부와 인사제도를 정면으로 비판하는 글을 통신망에 올린 바 있는 현직 수원지법 부장판사이다. 이 책은 그의 수상록.
41. 두려움을 떨치고
애블린 헤넌 / 박정관 | 1987년2월28일
품절
문학 > 소설 > 믿음의글들 42 | 4,000원 / 200면, A5신
이 글은 개인적으로나 시대적으로 절박한 삶을 살고 또 절박한 인생들을 접어야 했던 한 인간이 진정한 하나님의 사람으로 부름받기까지의 과정을 담고 있다. 아버지의 죽음, 뒤이은 가난, 납치, 첩이 된 어머니와 머슴이 된 아들, 병과 고된 일과 멸시, 극적인 치료, 믿음, 구출과 해방…… 그리고 나환자 촌으로……. 누구나 풍파 많은 인생을 산다고 생각하겠지만, 이 소설은 특히 격정의 물결에 휩쓸려 떠다니면서도 어떻게 하나님과 교제해 가며 그 인도를 받는지 보여 준다.
42. 지금은 사랑할 때
엔도 슈사쿠 / 김자림 | 1987년3월31일
품절
신앙생활 > 가정 > 믿음의글들 41 | 5,000원 / 244면, A5신
인간은 사랑하고자 하는 본능을 갖고 태어났다. 어쩌면 우리는 사랑하기 위해 이 땅에 태어났다. 사랑의 정체란 무엇이며, 어떤 모양을 하고, 어디서 오며, 어떻게 번져 가는지를 이 책을 통해 소상히 알 수 있다. 창조주 하나님이 주신 사랑의 신비를 남녀의 진실된 사랑의 나눔 안에서 발견하게 될 것이다. 그 만남을 위해 이 책이 쓰여졌음은 두말 할 필요가 없다.
12345678910,,,118

 
 
(주)홍성사  대표이사 정애주  서울시 마포구 합정동 377-44 (서울시 마포구 양화진4길 3)  사업자등록번호 105-8`-27695  통신판매신고번호 2008-서울마포-0484  TEL.02-333-5161  FAX.02-333-5165
  3,YANGWHAJIN 4-GIL, HAPJEONG-DONG, MAPO-GU, SEOUL, KOREA.(POST CODE 121-885)  ⓒ2007, HONG SUNG SA, LTD.  HSBOOKS@HSBOOKS.COM
Powered by GPOOM yohan.net | V1:20070903 V2:20091208 V3:20111208 V4:20120710